가을바다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1273
gallery

늦가을을 만끽해 보고자 찾은 서산의 바다는 이미 겨울이 다가오고 있었다.
옷깃을 파고드는 해풍은 몸을 움츠러들게 만들고 노을 빛을 차갑게 만들어 버린다.
하루해가 저물듯 가을은 저 멀리 다음해를 기약하고 달려간다.

# 15. October. 2015 / 서산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12/DSC_5275-3-350x233.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12/DSC_5275.jpg
350
233
가을바다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1265
gallery

늦가을을 만끽해 보고자 찾은 서산의 바다는 이미 겨울이 다가오고 있었다.
옷깃을 파고드는 해풍은 몸을 움츠러들게 만들고 노을 빛을 차갑게 만들어 버린다.
하루해가 저물듯 가을은 저 멀리 다음해를 기약하고 달려간다.

# 15. October. 2015 / 서산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12/DSC_5273-3-350x233.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12/DSC_5273.jpg
350
233
부소담악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1154
gallery

이 한장을 담기위해 뒤로 넘어갈 듯한 급한 경사를 한시간이나 올랐다.
간만의 등산이기도 했지만, 발이 아파 고생을 했다. 언제나 그렇듯 정상은 아름답다.
특히나 이 곳은 혼자 보기에는 아깝다는 생각마저 든다.

# 01. May. 2015 / 옥천 부소담악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4708-3-350x148.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4708.jpg
350
148
부소담악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1152
gallery

노동절 휴일이라고 생각하기에는 너무나도 한가로운 정경이 마음에 들었다.
초여름의 날씨가 무덥기는 했어도, 아늑한 느낌은 포근하기만 하다.
인접한 마을 끝 자락에서 보는 호수 풍경이 무척이나 아름답다.

# 01. May. 2015 / 옥천 부소담악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4637-3-350x233.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4637.jpg
350
233
Sunset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1150
gallery

가족과 함께 찾은 대부도.

매서운 바닷 바람을 맞으며 기다렸지만 제대로의 일몰은 보지는 못했다.
쉽게 찾지 못하는 곳이기에 아쉬움은 더했다.
손쉽게 얻는 것은 그 만큼 가치가 덜 하다는 뜻일게다.

#03. November. 2014 / 탄도항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4270-3-350x233.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4270.jpg
350
233
Sunrise of Towers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1148
gallery

남들이 좋다해서 찾아본 곳 중에서 제일 힘겹지 않게 찾은 곳이다.
아직은 어두운 새벽에 출발해 한 시간 남짓 걸려 도착하니 바람이 많이 불고 약간은 추웠다.
꽤 많은 사람들이 이른 시간임에도 낚시도구를 챙겨 분주히 움직였다.

찾아온 계절이 적당치 않아서 해가 우측에서 뜬다. 항상 제 때 찾는 적이 없다.
그래도 낯선 곳을 찾는 두근거림만 간직하기엔 충분한 일상이다.

# 12. October. 2014 / 안산 시화호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4209-3-350x233.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4209.jpg
350
233
노래하는 분수대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1146
gallery

아이들이 노래하는 분수대가 보고싶다 해서 어움이 깔린 후에 호수공원에 들렀다.
얼마전에도 들렀었지만 가만히 앉아 감상한 것은 처음이다.
왜들 이 곳을 많이 찾는가 했는데 무더운 여름 밤에 음악도 듣고 ,눈 요기도 하기에는 나쁘지 않은 곳이다.
근처에 사는 넉넉한 사람들이 부러울 따름이다.

# 29. August. 2014 / 호수공원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F1983-3-350x233.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F1983.jpg
350
233
호수공원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1144
gallery

무더운 여름밤에 가족과 함께 들렸던 호수공원.
자리 잡기도 쉽지 않았고, 일찍 조명이 꺼지는 바람에 마지막 한 컷을 놓쳤다.

# 19. July. 2014 / 일산 호수공원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3931-3-350x162.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3931.jpg
350
162
오성발전소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1138
gallery

토요일 당직을 마치고 찾아간 인근 발전소.

너무 이른시간에 도착해서 2시간 가까이 한적한 도로를 달려보았다.
해지는 풍경이 나쁘지는 않았으나 눈으로만 감상하고 어둠이 짙어갈 무렵 발전소 옆을 지나는 도로변에서 촬영했다.
서비스 기간이 다 될 무렵에 핀 조정을 마친 카메라가 이제야 제대로 된 선예도를 보여준다.

# 15. June. 2014 / 평택 오성 발전소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3784-3-350x233.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3784.jpg
350
233
군포시 야경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1142
gallery

저녁도 굶고 삼각대까지 짊어지고 산을 올랐다.

기상청 시계 정보에 속은걸까? 분명히 20km라고 보고 왔는데…
뿌연 스모그가 그다지 좋은 정경을 보여주진 못했다.
언제나 그렇듯 한번에 되는 일은 없는 듯 하다.
그런 요행이 항상 있다면 살아가는 삶이 오히려 더 재미가 없을지도 모른다.

# 09. August. 2014 / 수리산 관모봉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4058-3-350x235.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4058.jpg
350
235
군포시 야경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1140
gallery

저녁도 굶고 삼각대까지 짊어지고 산을 올랐다.

기상청 시계 정보에 속은걸까? 분명히 20km라고 보고 왔는데…
뿌연 스모그가 그다지 좋은 정경을 보여주진 못했다.
언제나 그렇듯 한번에 되는 일은 없는 듯 하다.
그런 요행이 항상 있다면 살아가는 삶이 오히려 더 재미가 없을지도 모른다.

# 09. August. 2014 / 수리산 관모봉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4073P-3-350x129.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4073P.jpg
350
129
별빛정원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1136
gallery

눈 오던 주말에 문득 달려간 곳.

낮에 보았던 기억은 전혀 기억에 남질 않으니 초행길 마냥 헤매었다.
쏟아지는 눈발과 계속 밀려드는 사람들 속에서 무엇도 쉽지 않더라.
항상 그렇듯이, 다시 오리라는 그 마음하나 남겨둘 뿐.
간만에 눈이 호강하는 날이었다.

# 08. February. 2014 / 아침고요수목원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3334-3-350x119.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3334.jpg
350
119
별빛정원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1133
gallery

눈 오던 주말에 문득 달려간 곳.

낮에 보았던 기억은 전혀 기억에 남질 않으니 초행길 마냥 헤매었다.
쏟아지는 눈발과 계속 밀려드는 사람들 속에서 무엇도 쉽지 않더라.
항상 그렇듯이, 다시 오리라는 그 마음하나 남겨둘 뿐.
간만에 눈이 호강하는 날이었다.

# 08. February. 2014 / 아침고요수목원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3359-3-350x121.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7/DSC_3359.jpg
350
121
진동계곡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824
gallery

곰배령에 올랐다 내려오던 길은 계곡으로 유명하다.

짧은 시간 탓에 잠시 발도 담궈보지 못했지만, 그 시원한 물 소리는 잊혀지지 않는다.

 

# 17. August. 2013 / 인제군 기린면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8/DSCF1106-3-350x233.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8/DSCF1106.jpg
350
233
금강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821
gallery

무더위에 물도 없이 올라 숨 고를 틈도 없는 사이에 펼쳐진다.

무엇인가 아쉬워 다시 내년을 기약해 보지만, 쉽게 찾을 수 있는 곳은 아니다.

어딘가에 아쉬움 한 조각 남겨둘 수 있다는 것, 그것이 사는 재미일지 모른다.

 

# 15. August. 2013 / 공주 청벽산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6/DSC_3238-1-3-350x233.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6/DSC_3238-1.jpg
350
233
청벽대교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818
gallery

렌즈 화각이 무척이나 아쉬웠던 풍경이다.

적어도 50mm만 되었어도 좋았을텐데… 다음을 다시 기약한다.

# 15. August. 2013 / 공주 청벽산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6/DSC_3270-3-350x233.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6/DSC_3270.jpg
350
233
태백산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803
gallery

직장 동료들과 오른 태백산.

너무 이른시간에 도착한 탓에 추위에 떨어야 했고, 해는 보이지 않았지만 눈은 호강을 했다.

# 19. January. 2013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F2133-3-350x524.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F2133.jpg
350
524
태백산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800
gallery

직장 동료들과 오른 태백산.

너무 이른시간에 도착한 탓에 추위에 떨어야 했고, 해는 보이지 않았지만 눈은 호강을 했다.

 

# 19. January. 2013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F2130-3-350x233.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F2130.jpg
350
233
선암마을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809
gallery

태백산행을 마치고 돌아오던 길에 들른 풍경이다.

쏟아지는 졸음과 피로감 속에서도 다시는 지나지 못할듯한 기분에 무작정 차를 돌렸다.
태어나 처음으로 느껴본 미친듯한 추위와 우연찮게 찾게된 멋진 풍경… 40대의 첫 생일을 난 그렇게 맞이했다.

# 19. January. 2013 / 영월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844-3-350x134.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844.jpg
350
134
섭지코지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97
gallery

영화 촬영지로 유명했던 곳. 하지만 너무나 추웠다.

# 02. January. 2013 / 제주도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767-3-350x233.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767.jpg
350
233
영실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94
gallery

한라산을 오르는 코스로 잡은 영실코스 초입 풍경이다.

어리목으로 올라야 덜 힘들었을 바보같은 생각이 아니었더라면 아마 저런 풍경은 보지 못했을 지도 모른다.

산을 내려왔을 때는 날이 저물고 있었을 시간이었을 테니까.

때론 바보같은 행동이 뜻하지 않은 행운을 가져오게 만드는 경우가 이런것을 말하는지도…

 

# 01. January. 2013 / 제주도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515-3-350x233.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515.jpg
350
233
어리목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90
gallery

한라산 윗세오름에서 어리목으로 내려 오는 길. 낮게 몰아치는 눈보라가 경이롭다.

아무 생각없이 저 곳으로 내 딛는 순간 가슴까지 눈에 파 묻힐 한라산의 아름다운 이면이다.

# 01. January. 2013 / 제주도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587-3-350x233.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587.jpg
350
233
우도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84
gallery

제주도에서 잠깐이면 건너가 볼 수있는 섬.

남쪽 같지 않는 매서운 바닷 바람과 흩 날리는 눈발이 많이도 섭섭했던 곳.

# 31. December. 2012 / 제주도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431_P-3-350x91.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431_P.jpg
350
91
영실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72
gallery

눈과 겨울나무… 그 환상의 조합

한라산을 오르면서 매표소 근처의 평화로운 풍경을 담아보다.

# 01. January. 2013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499_P-3-350x120.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499_P.jpg
350
120
병풍바위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69
gallery

한라산을 오르며 마지막으로 본 풍경이다.

오르는 내내 날씨는 좋았지만 목적지를 얼마 남기지 않고 병풍바위를 잠시 보여준 뒤 산은 모습을 감춰 버렸다.

이후 내내 눈보라와 짙은 안개로 가까운 거리조차 확인할 수 없을 정도로 강한 거부감을 나타냈다.

새해 첫날인데… 맑은 하늘과 설경을 볼 수 있었다면 아마도 올 한해에 대한 기대가 더 컷을게다.

# 01. January. 2013 / 한라산

.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549_P-3-350x104.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549_P.jpg
350
104
광치기 해변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66
gallery

광치기 해변을 장노출로 담아보기 위해 기다리다 해가 지는 풍경이 분위기 있어 담아보다.

# 02. January. 2013 / 제주도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802-3-350x233.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802.jpg
350
233
성산 일출봉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63
gallery

제주여행 마지막 날에 담은 성산 일출봉.

원래의 계획은 꼭대기에 오르는 것이었는데… 한라산에 다녀오는 바람에 삭신이 쑤셔 포기했다.

광치기 해안에서 매서운 바다 바람을 맞아가며 평소엔 잘 쓰지않는 트라이포트까지 사용했다.

날씨만 더 좋았더라면… 아쉬움이 많은 풍경이다.

# 02. January. 2013 / 제주도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740-3-350x233.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3/01/DSC_2740.jpg
350
233
해가지는 풍경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57
gallery

천사의 섬이라 불리는 증도.

갯벌놀이를 나섰지만 해는 일찍 떨어진다. 슬로우시티라는 슬로건에 맞게 해가지면 인공적인 불빛 보기가 쉽지않다.

# 18. August. 2012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2/08/DSC_1932-3-350x233.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2/08/DSC_1932.jpg
350
233
서해대교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45
gallery

요즘은 등을 많이 켜지 않는다더라. 거리도 멀었고, 달 빛라도 좋았으면…

역시 밤에 찍는 사진은 쉽지가 않다.

28. April. 2012 / 당진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2/05/DSC_1708-3-350x232.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2/05/DSC_1708.jpg
350
232
꽃지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815
gallery

물이 모두 빠져나간 썰물일 때 가장 보기 좋은 곳인데…

뭐든 운도 따라야 하는 법이다.

# 26. February. 2012 / 안면도 –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2/02/DSC_1605-3-350x232.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2/02/DSC_1605.jpg
350
232
대둔산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54
gallery

아침부터 서둘렀지만, 엄청난 인파로 인하여 정상을 오르지 못했다.

겨울에 올랐던 사진은 어딜갔는지 찾을 수가 없다. 힘들게 올랐는데 어쩌다 몽땅 사라졌는지…

매년 가을이면 오르고 싶긴 하지만, 저 많은 인파를 감당할 자신이 없다.

# 01. November. 2008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8/11/DSC_4392-1-3-350x168.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8/11/DSC_4392-1.jpg
350
168
대둔산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51
gallery

아침부터 서둘렀지만, 엄청난 인파로 인하여 정상을 오르지 못했던 기억.

겨울에 올랐던 사진은 어딜갔는지 찾을 수가 없다. 힘들게 올랐는데 어쩌다 몽땅 사라졌는지…

매년 가을이면 오르고 싶긴 하지만, 저 많은 인파를 감당할 자신이 없다.

# 01. November. 2008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8/11/DSC_4382-3-350x234.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8/11/DSC_4382.jpg
350
234
대둔산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48
gallery

아침부터 서둘렀지만, 엄청난 인파로 인하여 정상을 오르지 못했던 기억.

겨울에 올랐던 사진은 어딜갔는지 찾을 수가 없다. 힘들게 올랐는데 어쩌다 몽땅 사라졌는지…

매년 가을이면 오르고 싶긴 하지만, 저 많은 인파를 감당할 자신이 없다.

 

# 01. November. 2008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8/11/DSC_4388-3-350x234.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8/11/DSC_4388.jpg
350
234
마이산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60
gallery

이국적인 독특한 산이다.

산에 가까울때 즈음 멀리서 바라보이는 두 개의 봉우리는 주변의 풍경과 전혀 어울리지 않는다.

그러면서도, 밉지 않은 느낌이 마이산의 매력이다.

# 09. February. 2008 / 진안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8/02/DSC_3184-3-350x234.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8/02/DSC_3184.jpg
350
234
대둔산의 겨울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06
gallery

하얀 설경을 기대하고 올랐지만, 봄은 이미 산 아래에 자리를 잡으려 하고 있었다.
일출을 보기위해 새벽에 올랐으나, 그나마도 자욱한 안개에 별다른 소득이 없었던 겨울의 끝자락….

어느해 겨울에나 다시한번 올라볼 수 있을까?

# 31. January. 2008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6/1084120390-3-350x80.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6/1084120390.jpg
350
80
갑천대교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15
gallery

우울하기만 하던 어느 추운 겨울날, 옹색하던 자취방을 박차고 나섰다.
오랜만에 잡은 카메라가 익숙치 않더라.

# 26. January. 2008 / 대전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8/01/DSC_2590-3-350x234.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8/01/DSC_2590.jpg
350
234
빛의 향연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12
gallery

함께할 친구가 없거나, 혹은 지금 혼자이고 싶거나 그런 사람에게는 밤을 찍는 취미는 나쁘지 않은 것 같다.
빛의 향연… 홀로 즐기는 축제가 된다.

# 26. January. 2008 / 대청댐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8/01/DSC_2550-1-3-350x234.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8/01/DSC_2550-1.jpg
350
234
소매물도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24
gallery

– 06. July. 2007 / 통영 –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6/DSC_94721-3-350x234.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6/DSC_94721.jpg
350
234
광안대교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01
gallery

장산을 올라야 더 나은 풍경울 보겠지만, 길을 몰라 중턱에서 만족을 해야했다.
밤에 산을 오르는 담력이 필요하다. 세상에 죄가 많아서일까?

# 30. March. 2007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7/03/DSC0021-3-350x234.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7/03/DSC0021.jpg
350
234
설천봉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33
gallery

– 11. February. 2007 / 덕유산 –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6/DSC_7360-3-350x234.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6/DSC_7360.jpg
350
234
설천봉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30
gallery

– 11. February. 2007 / 덕유산 –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6/DSC_7358-3-350x234.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6/DSC_7358.jpg
350
234
설천봉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27
gallery

– 11. February. 2007 / 덕유산 –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6/DSC_7458-3-350x234.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15/06/DSC_7458.jpg
350
234
불꽃축제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18
gallery

부산에서 살면서 이런 축제가 있는 줄도 몰랐다. 아는 이의 덕분에 가장 가까운 곳에서 보게되어 행운이랄까?
살면서 이런 구경도 못하는 살았다 싶을 정도로 1시간의 축제는 숨가쁘게 지나갔다.

# 11. November. 2006 / 부산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6/11/image_0080-3-350x246.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6/11/image_0080.jpg
350
246
오륙도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663
image

몇 년째 살면서 오륙도가 어찌 생겼는지도 몰랐다. 왜 아직도 이름이 그러한지 이해를 못한다.
날이 맑은 날이면 저 너머로 대마도가 보인다는 말이 있다.

#24. September. 2006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6/09/DSC_3214-2-3-350x516.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6/09/DSC_3214-2.jpg
350
516
일몰
http://www.lucesphoto.com/index.php/archives/739
gallery

부산 다대포는 일몰로 유명하다. 하지만, 그 멋질 일몰을 보기가 쉽지가 않다.
해변가 아파트에 사는 사람들이 부럽다는 생각을 가져본다.

# 12. August. 2006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6/08/DSC_2585-3-350x234.jpg
http://www.lucesphoto.com/wp-content/uploads/2006/08/DSC_2585.jpg
350
234